아이맥 USB허브, 알루미늄 USB2.0 허브, 맥 악세사리



그 동안 나의 유능한 조수가 되어주고 있는 아이맥을 위해 새로운 선물을 준비했다. 아이맥의 군더더기 없는 디자인 덕분에 가급적이면 군더더기 없이 사용하고 싶었으나 최근 개인적인 취미생활을 접었던 LOL 의 세계로 다시 빠지게 되며 여러 주변기기에 눈독을 들이게 되었다. 



USB허브는 이전에도 포스팅을 통해 지름신이 강림할지도 모른다고 했었던 USB허브. 며칠며칠을 고민하다가 끝내 지름신이 돋아 구입을 하고야 말았다. 





아쉽게도 포스팅을 했던 회사의 제품은 아니다. 아마도 모조품(?)이지 않을까 생각하는데 국내 오픈마켓에서 저렴한 가격에 판매되고 있는 제품으로 구입했다. 





디자인은 거의 동일하고 기능도 동일하다. 다만, 생각보다는 가벼워서 종종 뒤집어지는 경우가 있다. 4만원 가량하던 해외제품도 동일한 무게일지는 모르겠다. 



어찌되었든 작동도 잘 되고 디자인도 군더더기 없이 깔끔해서 유용하게 사용하고 있다. 매번마다 뒷면에 USB포트에 외장하드, USB메모리를 삽입하는게 번거로웠는데 허브가 생기니 한결 USB장비 연결이 수월하다. 



가끔 일부 USB허브들이 제대로 호환되지 않거나, 허브에 USB장치를 연결하면 인식이 되지 않는 문제 등이 있어서 많이 망설였지만 큰 문제없이 잘 작동이 되고 있어 다행이다. 



최대 4개의 USB포트에 모두 장치들을 연결한다면 어떻게 동작될지 테스트 해보지는 못했으나 단순히 외관상(?) 보기 좋게 하기 위해 구입을 한 것이지 성능은 크게 기대치 않는다. 



다만, USB3,0 포트를 지원하는 악세사리 였다면 얼마나 좋았을까? 하는 아쉬움은 깊게 남는 편이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